타운 유익정보

뉴욕타임스가 선정한 올해 10대어린이용 그림책

sdsaram 0 3110
뉴욕타임스가 선정한 올해 10대 어린이용 그림책 

취학전 어린이나 저학년 학생들에게 그림책은 상상력과 지적 능력 발달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좋은 교재이나 놀이감이 된다. 미국내 최고 권위 일간지 중 하나인 뉴욕타임스는 지난 1952년부터 현재까지 50년 동안 매년 그해에 발간된 우수 어린이용 그림책이나 삽화 위주의 도서 10편씩을 선정 발표해 왔다. 올해 뉴욕타임스가 선정한 2002년 10대 어린이용 그림도서를 소개한다.

This Little Chick (글·그림: John Lawrence, 출판사: Candlewick, 연령: 2∼5세)
어린 병아리가 동물농장을 돌며 돼지, 개구리, 소, 양 등 갖가지 다른 동물들의 울음소리를 흉내내는 내용을 담고 있다. 비닐 판화와 직물, 수채물감 등을 이용한 그림이 독특하다

▲Close Your Eyes (글: Kate Banks, 그림: Georg Hallensleben. 출판사: Frances Foster/Farrar, Straus & Giroux, 연령: 2∼5세)
잠이 들기를 싫어하는 아기 호랑이와 낮잠을 들게 하려는 엄마 호랑이 간 대화가 상상력을 돋우는 그림과 함께 펼쳐진다. 잠자리에 든 자녀의 머리맡에서 함께 보며 읽어주기에 좋은 책.

▲Hondo & Fabian (글·그림: Peter McCarty, 출판사: Holt, 연령: 2∼5세)

한 집에 사는 강아지 혼도와 고양이 파비안의 하루를 그린 이야기. 혼도는 바닷가로 놀러가고 파비안은 집에서 아기와 함께 놀이를 한다. 색연필 그림이 따뜻하고 향수를 느끼게 하는 분위기를 준다.

▲Dog Food (글·그림: Saxton Freymann, 출판사: Arthur A. Levine/Scholastic, 모든 연령)
과일과 야채로 갖가지 강아지 모습을 표현해놓은 창의성이 돋보이는 그림책. 익살과 재치를 담은 대사도 톡쏘는 느낌을 준다.

▲The First Thing My Mama Told Me (글: Susan Marie Swanson, 그림: Christine Davenier, 출판사: Harcourt, 연령: 4∼8세)
루시라는 이름의 7세 소녀가 자신의 이름을 통해 가족들과 가졌던 즐거운 시간들을 회상하는 내용의 이야기. 역동적으로 느껴지는 삽화도 뛰어나다.

▲Stars in the Darkness (글: Barbara Joosse, 그림: R. Gregory Christie, 출판사: Chronicle, 연령 4∼8세)
한 흑인 소년이 갱 세계에 뛰어든 자기 형을 보며 엄마와 힘을 합쳐 동네 거리를 평화롭게 만든다는 내용으로 강렬한 느낌의 그림이 인상적이다. 갱활동 방지를 위한 정보 목록도 함께 들어있다.

▲Yellow Umbrella (글·그림: Jae Soo Liu, 출판사: Kane/Miller, 연령: 4세 이상)

한국 동화작가 유재수씨의 작품으로 세계아동서적위원회의 ‘2002년 장애아동을 위한 최우수 서적으로도 선정됐다. 한 우산의 아침 여행을 글 없이 그림으로만 전개하고 있는데 빨간 우산, 파란 우산, 노란 우산들의 행진이 알록달록 꿈같이 아름답게 펼쳐진다. 한국 동요가 담긴 CD도 포함돼 있다.

▲I Stink (글: Kate McMullan, 그림: Jim McMullan, 출판사: Joanna Cotler/HarperCollins, 연령: 4∼8세)
뉴욕시의 쓰레기 트럭이 의인화된 주인공으로 등장하는 이야기로 ‘알파벳 수프’ 조리법을 통해 알파벳을 공부할 수도 있다.

▲The Last Resort (글: J. Patrick Lewis, 그림: Roberto Innocenti, 출판사: Creative Editions, 연령: 8세 이상)

이야기 전개를 따라가며 문학과 예술작품과 관련된 시인, 소설의 주인공들, 배우 등 유명 캐릭터들을 맞춰볼 수 있다. 삽화가 뛰어나다.

▲Knick-Knack Paddywhack! (글·그림: Paul O. Zelinsky, 출판사: Dutton, 연령: 4세 이상)
잘 알려진 숫자세기 노래를 각색한 상상력이 풍부하고 교묘하게 구성된 그림책. 소년과 개, 노인을 등장시킨 그림이 따뜻하고 명랑한 분위기를 잘 살리고 있다.
0 Comments
제목